닥터앙쥬 전문가 Q&A

Pregnancy 임신 중 물놀이해도 괜찮나요?

여름철 대표 피서법 물놀이. 하지만 임신하면 모든 게 조심스럽다. 수영장 물에 몸을 담가도 되는지, 물놀이로 몸에 무리가 가지는 않을지 걱정되는 것이 한두 개가 아니다. 임신부를 위한 안전한 물놀이법에 대한 정보를 모았다.

 

임신부에게 물놀이는 최적의 운동

물놀이는 임신부에게 매우 좋은 운동이다. 임신으로 인해 체중이 늘어나도 양수가 부레 같은 역할을 해 근육이나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고 가볍게 움직일 수 있다. 또한 평소 무거운 자궁에 눌렸던 골반, 허리 등의 통증이 줄어들 뿐 아니라 수압이 마사지하듯 뭉친 근육을 풀어주는 효과가 있다. 또한 물놀이는 임신 중 약해질 수 있는 심폐기능과 근육 강도, 유연성을 길러주고 배가 많이 나올수록 둔해지는 몸의 균형감각과 반응속도 유지에도 도움을 준다. 특히 수중운동을 하면 태아에게 산소가 원활하게 공급돼 뇌 발달에 도 효과적이다. 수영, 임신부 아쿠아에어로빅 등을 꾸준히 하면 적절한 체중이 유지될 뿐 아니라 임신중독증이나 임신성당뇨병 등의 위험도 줄어든다.
수중운동은 임신 초기는 물론 임신 후기에도 가능하다. 다만 입덧으로 체력이 많이 떨어진 상태이거나 유산의 위험이 있다면 안정기에 접어든 16주 이후부터 시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물놀이를 피해야 하는 경우도 있다. 심장질환이나 폐질환, 다태아임신, 임신 26주 이후의 전치태반, 조기진통, 양막파수, 임신중독증, 심한 빈혈이 있거나 자궁경부 봉축술을 한 경우에는 물놀이와 수영을 자제해야 한다. 또한 물놀이 중 질 출혈이 있거나 규칙적으로 자궁이 수축될 때, 종아리 통증이나 부종이 심하면 즉시 그만두어야 한다 .

수영을 즐겼다면 임신 중에도 가능

임신부라고 무조건 물놀이를 겁낼 필요는 없다. 물놀이는 운동의 개념보다 놀이로서 정신적 피로를 줄이는 데 도움을 준다. 따라서 편안하게 즐기고 안전하게 놀면 된다. 임신 전 운동을 많이 하지 않은 임신부는 물에 몸 전체를 담그는 것보다 수심이 낮은 곳에서 가볍게 걷는 정도로 즐기는 것이 적당하다. 아이와 함께 물놀이를 해야 한다면 한 번에 30분을 넘기지 않고 30분 이상 쉰 뒤 다시 물속에 들어간다. 또한 평소보다 많은 근육을 사용하거나 복부에 충격을 주는 등의 위험한 동작은 절대 피할 것.
임신 전 꾸준히 운동을 해온 임신부는 비슷한 강도의 운동을 하더라도 별다른 문제가 일어나지 않는다. 따라서 임신 전 수영을 즐겼다면 접영처럼 과도한 움직임이나 복부에 충격을 주는 영법 외에는 평소와 비슷한 수준으로 해도 괜찮다

 

바다 또는 물이 깨끗한 수영장에서 즐길 것

임신 중 물놀이는 문제될 게 없지만 사람이 많이 붐비는 워터파크나 강가는 세균, 기생충 등의 감염 우려가 있어 피하는 것이 좋다. 오히려 바닷물이 세균이나 기생충 감염에 안전하므로 사람이 많지 않고 수질관리가 잘된 해수욕장에서 물놀이를 한다. 또 배가 많이 나와 균형을 잡기 힘든 임신 후기라면 계곡에서의 낙상을 조심해야 한다. 미끄러질 위험이 있는 수영장도 마찬가지. 넘어지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아쿠아슈즈를 신는다.
수온은 35℃를 넘지 않아야 하며, 뜨거운 물에서의 물놀이는 피한다. 임신부는 온도 변화에 민감하므로 실내외 온도가 32℃를 넘지않는 장소를 선택하고, 너무 차가운 물에서는 자제한다. 야외에서 물놀이를 한다면 바람으로 인해 체온이 떨어질 수 있으므로 겉옷을 챙겨 체온 관리에 신경 쓴다.

틈틈이 물을 마셔 수분을 보충할 것

안전한 물놀이와 수중운동을 위해서는 물속에 들어가기 전 반드시 준비운동을 한다. 또 수영을 한다면 낮은 물에서 충분히 발차기 연습을 해 물에 대한 감각을 익힌다. 입수 후 물속에서 천천히 걸으며 팔과 허리, 다리 등의 근육과 관절을 가볍게 풀고 몸을 천천히 움직여 안전에 신경 쓴다.
임신 중에는 피부가 건조해지기 쉬우므로 물놀이 후에는 충분히 거품을 낸 보디워시로 몸을 깨끗이 씻고, 샤워 후에는 보디로션이나 오일을 고루 바른다. 물놀이는 열량 소비가 많으므로 과일이나 과자 등 위에 부담 없는 음식을 먹어 에너지를 채우고, 미지근한 생수나 알칼리 음료 등을 수시로 마셔 수분을 보충한다.

Adviser
조주형 산부인과 전문의로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 외래 조교수를 겸임하며 강서미즈메디병원 산부인과 진료과장으로 재직 중입니다. 아란태산부인과와 신여성병원 원장을 역임했으며, 고령임신, 고위험 임신, 태아 정밀 초음파에 대해 전문적으로 진료하고 있습니다.

프로젝트 [호제] 2019년 앙쥬 7월호
에디터 이서연(프리랜서) 포토그래퍼 이경환 도움말 조주형(강서미즈메디병원 산부인과 진료과장)

건강 [201907] 뱃살 쏙 빠지는 복부운동을 알려주세요(0)
건강 [201907] ‘타임아웃’ 제대로 활용하려면?(0)
건강 [201907] 정리정돈 잘하는 아이로 키우고 싶어요(0)
건강 [201907] 나는야 슈퍼히어로!(0)
건강 [201907] 수유용품 완전 정복기(0)

현재 0 명의 회원이 공감하고 있습니다.
공감한 스토리는 '스크랩' 됩니다.

의견쓰기타인비방, 모욕, 개인정보 노출, 상업광고, 홍보글 등은 공지없이 바로 삭제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