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앙쥬 전문가 Q&A

Mom·Dad 손톱 표면이 울퉁불퉁해요

손톱은 자주 사용하는 신체기관이지만 이상 신호를 발견하기가 쉽지 않다. 혈액과 영양을 충분히 공급하지 못하면 트러블이 나타나므로 색이나 모양이 평소와 다르다면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

 

건강의 척도, 손톱

대략 너비 1cm, 길이 1.5~2cm의 손톱은 케라틴이라는 단백질이 주성분이다. 반달처럼 생긴 흰 부분이 뿌리이며 한 달에 0.3~0.6cm씩 자란다. 손톱은 재생과 성장을 반복하며 매일 자라기 때문에 몸 상태를 알 수 있는 척도가 되기도 한다. 건강한 손톱은 미세혈관이 비춰 연분홍빛을 띠며 뿌리에 1~3mm 두께의 흰색 반달 모양이 또렷하게 나타난다. 표면은 매끄러우며 갈라지거나 찢어지지 않고 단단해야 한다.

손톱으로 보는 건강

1 색이 하얗거나 붉다
평소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거나 빈혈이 있다면 손톱이 유난히 투명한 흰색을 띤다. 엄지손톱 부분을 꾹 눌렀다가 떼었을 때 혈색이 돌아오는 속도가 느리다면 빈혈일 가능성이 높으니 철분이 함유된 식품이나 철분제를 섭취한다. 손톱이 불 투명한 흰색이라면 간 질환이 있을 가능성이 높다. 간이 좋지 않은 사람은 혈액 내 헤모글로빈이 부족해 손톱이 하얗게 보인다. 반대로 손톱이 유독 붉다면 순환기에 이상이 있거나 고혈압, 심근경색, 뇌졸중과 같은 혈관 질환일 수 있으니 병원을 방문해 정확한 진단을 받는다.

2 표면이 거칠다
손톱 두께가 0.5mm 이상으로 두껍거나 거칠고 울퉁불퉁하다면 피부 질환이 있을 확률이 높다. 건선은 염증성 질환으로 손톱 뿌리부터 건조해지면서 두껍거나 울퉁불퉁하게 만든다. 만성질환이기 때문에 꾸준히 관리해주는 게 중요하다. 평소 스트레스를 잘 관리하고 보습제를 꼼꼼히 바른다

3 흰 반점이 생겼다
아연이 부족하면 손톱에 흰 반점이 생긴다. 아연은 성장과 조직 골격 형성에 필요한 영양소로 부족하면 성장이 지연되고 손톱이 잘 자라지 않는다. 아연이 풍부한 육류, 어패류 등을 섭취하면 도움이 된다.

4 가로줄 무늬가 생겼다
손톱 가운데 부분이 가로줄 모양으로 함몰되었다면 영양분이 부족하고 피곤한 상태라는 신호다. ‘조갑횡구증’이라고도 하는데 출산 후 이러한 증상을 보이는 산모들이 있다. 심한 다이어트로 영양 불균형이 생겼을 때 세로줄이 나타나기도 한다. 휴식을 취하고 규칙적인 운동과 건강한 식단으로 면역력을 키운다. 만약 검은 세로줄이 생겼다면 멜라닌세포가 변형돼 생긴 흑색종일 수 있으니 피부과를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는다.

5 잘 찢어지고 깨진다
영양이 부족하거나 체력이 떨어진 경우 손톱이 얇아져 잘 찢어지거나 깨진다. 이때는 단백질이나 철분 등을 섭취하고 꾸준히 운동해 체력을 회복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간혹 조갑박리증으로 갑상샘 기능이 저하되거나 건선, 아토피, 세균 감염 등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건강한 손톱을 유지하는 생활 습관

1 보습을 철저히 한다
손처럼 손톱에도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는 것이 중요하다. 평소 씻고 난 후에는 보습제를 바른다. 겨울철에는 공기가 차갑고 바람이 자주 불어 손과 손톱이 건조해지기 쉬우므로 외출 시에는 장갑을 착용한다. 또한 네일아트를 자주 하면 손톱이 쉽게 건조해지고 갈라질 수 있으니 주의한다.

2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한다
손톱은 머리카락처럼 케라틴이라는 단백질 성분으로 구성돼 있다. 단백질이 부족하면 손톱에 영양분이 공급되지 않아 약해지거나 찢어지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쇠고기, 우유, 달걀 등 단백질 위주의 식단을 꾸리고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3 손질 시 주의한다
손톱을 너무 바짝 깎거나 손톱 주변의 큐티클을 정리하다 보면 피가 나거나 염증이 생길 수 있으니 손질 시에는 무리하게 다듬지 않도록 주의한다. 자칫 세균 감염의 위험이 있으니 도구는 소독한 다음 사용하고 손톱은 너무 길면 지저분해지고 잘 찢어지거나 부러질 수 있으니 주기적으로 자른다. 샤워 후 손톱이 부드러워졌을 때 손질하는 것이 좋으며 손톱깎이보다는 버퍼를 사용하는 편이 낫다.

 

 

Adviser
남수현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가정의학과 임상 조교수로 재직 중입니다. 환자들의 건강한 생활을 위해 의료 활동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프로젝트 [호제] 2018년 앙쥬 12월호
에디터 전미희(프리랜서) 포토그래퍼 이경환 도움말 남수현(순천향대 부천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제품 협찬 더마비(080-500-0037, www.dermab.co.kr), 락토클리어(080-668-6108, www.lactoclear.co.kr), 로하셀(02-905-2201, www.lohacell.com)

부모건강 [201901] 아이 있는 집, 온 가족 예방접종 가이드(0)
부모건강 [201901] 금손 엄마의 특별한 육아용품(0)
부모건강 [201901] 코가 뻥! 나잘 스프레이(0)
부모건강 [201901] 아이 피부를 지켜줄 로션 종결자!(0)
부모건강 [201901] 갑자기 느껴지는 가슴 통증, 심근경색인가요?(0)

현재 0 명의 회원이 공감하고 있습니다.
공감한 스토리는 '스크랩' 됩니다.

의견쓰기타인비방, 모욕, 개인정보 노출, 상업광고, 홍보글 등은 공지없이 바로 삭제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TOP